2018년12월19일~2018년12월22일간 부산 관음사 주지 지현스님, KAIST 명상과학연구소 소장 미산스님, 해남 미황사 주지 금강스님, 동국대 종교연구원 권선아 박사 일행이 대만 불교 자제종 자제인들의 수행도량을 방문 하였다.
자제인들이 수행도량으로 삼고있는  대애방송국, 자제병원, 정사당, 환경보호센터(쓰레기분리수거장)등 지역을 돌아본 후 대만 까오슝으로 가 증엄큰스님이 주관 하시는 새해맞이 축복 법회에 참석 하시고, 증엄큰스님을 친견하셨다.
지현스님은 이시대의 진정한 관세음보살의 화현이신 증엄큰스님을 알현하게되어 큰 복이자 영광이며, 증엄큰스님께서 말씀하신 보천3무(천하에 내가 사랑하지 못할 사람이 없기를, 천하에 내가 믿지 못할 사람이 없기를, 천하에 내가 용서하지 못할 사람이 없기를)를 마음에 새기고, 수행을 해 오고 있으며, 병으로 인한 고통에서 모든 중생이 벗어날 수 있기를 염원하여 자제병원을 건립하신 증엄스님의 실천을 보고 돌아와 부산에 늘푸른 재단 요양원을 만들어 운영을 해 오고 있다면서, 이번에 좀 더 자세히 돌아본 자제 수행지역의 진정한 실천불교 인간불교 정신을 한국에도 뿌리 내릴수 있도록 노력하겠노라고 발원 하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