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산에 위치한 신상중학교(新上中學校)와 대만 타이난에 위치한 자제중학교(慈濟大學附屬高級中學)간 자매결연을 체결하였습니다.

자제중학교 학생들의 태고공연으로 신상중학교 학생들을 환영하였으며, 환영식을 마치고 자제중학교 학생들과 꽃꽃이 수업과 차(茶)의 예절과 예범을 가르치는 다도 수업, 체육시간을 함께 진행하였습니다.
첫만남의 어색함도 잠시, 공동수업을 통하여 새로운 친구들과의 우정을 쌓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이번 자매결연으로 지속적인 학생 교류 활동을 통해 서로의 문화를 존중하며, 이해의 폭을 넓히는 동시에 양교간의 우정을 쌓아가기를 희망합니다. (2018.12.02~12.06)

台南慈中 與 南韓大邱市 新上中學,因為韓國慈濟人的引薦,兩校締結為姊妹校,今天,新上中學 二十位師生 跨海來台交流 一起上課,體驗慈中特有的茶道、花道課程,特別的人文課程。

太鼓迎賓,精湛演出,令南韓的新上中學師生一來就有驚奇,而接下來的行程,也是慈中的學生全程陪伴。

台南慈中學生 林廷蓁:「(讓他們)知道台南慈中的學生,是很有禮貌的,我們學校也是很漂亮一個環境,很開心他們可以來參與,我們學校的活動 做分享交流 。」

一起上花道課,韓國學生沒接觸過,慈中孩子親切幫忙,感情馬上升溫,待人接物的道理全在裡面。

南韓新上中學學生 尹叡彬:「雖然我們語言不通,透過茶道 花道,跟朋友相處得很自然,所以我覺得很好。」

台南慈中校長 張經昆:「這中間蘊含著,教育的意義在什麼地方,所以特別介紹(給)他們。」

淨手淨心,蘊含人文的還有茶道課,新上中學的校長也跟著學生全程參與,體會深刻。

南韓新上中學校長 宋英柱:「茶道花道是我們在韓國,平常不會容易接觸的課程,這次過來讓孩子們,有互相學習機會非常的寶貴,所以這次孩子們學得很多,我(要)把這個帶回去。」

教之以禮,育之以德,新上中學因為韓國慈濟志工的引薦和台南慈中結緣,兩校的互動留下美好的回憶,締結為姊妹校,期盼未來有更多交流。

潘俞臻 鄭瑞萍 蕭相渤 台南報導

출처] Da Ai TV – http://www.daai.tv/news/taiwan/132611